신앙과 교리

Home > 신앙과 교리 > 평일미사경문

제목 2020년 6월 15일 월요일, 성 비도, 성 모데스도, 성녀 그레센티아 치명자 기념(4급) 홍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0-06-19



2020년 6월 15일 월요일, 성 비도, 성 모데스도, 성녀 그레센티아 치명자 기념 (4급)홍


초입경
의인들의 고통은 많으나 주께서 저들을 이 모든 고통에서 구해주시는 도다. 주께서 저들의 뼈를 모두 보호하시니 그 중 하나도 부러지지 않으리로다.  (성영 33) 나는 항상 주를 찬미하리니 내 입에서 주께 대한 찬미가 떠나지 않으리로다. 영광이...


축문
주여 비오니 거룩한 치명자 비도와 모데스도와 그레센치아의 전달로 인하여 성교회로 하여금 교만한 생각을 피하고 겸손되이 주의 뜻에 맞갖게 전진하며 악을 업신여기고 자유로운 애덕으로 옳은 일을 실행하게 하소서. 성부와...


독서(지서 3.1-8)
의인들의 영혼은 천주의 손 안에 있고 죽음의 고통이 저들에게는 미치지 못하는 도다. 미련한 자의 눈에는 저들이 죽는 것 같이 보이고 저들의 종말은 불행인 듯 하며, 또 저들이 우리를 하직함은 멸망인 것 같았으나 저들은 평화 중에 있도다. 사람들의 눈에는 고통을 받은 것 같이 보였으나 저들은 불사불멸에 대한 희망으로 충만했도다. 오직 적은 일에 괴로움을 당했을 뿐 많은 일에 훌륭한 갚음을 받았도다. 이는 천주께서 저들을 시험하시고 당신 것이 되기에 합당한 자로 여기신 때문이로다. 금을 가마에 정련하듯 주는 저들을 시험하시고 번제의 제물처럼 저들을 받아주셨도다. 때가 오면 저들을 돌보시리니, 그 때 의인들은 빛날 것이며 불꽃이 갈대 사이를 휩쓸며 지나가듯 하리라. 저들은 만민을 심판하며 모든 백성들을 다스리고 주는 영혼토록 저들의 왕이 되시리라.


층계경
성인들은 영광 중에 즐거워하고 그 안식처에서 기뻐하라. 주께 새로운 노래를 부를찌며 성도의 모임에서 주의 찬미를 울릴지어다.


알렐루야 알렐루야 주여 성인들로 하여금 주를 찬송하고 주의 나라의 영광을 전하게 하소서. 알렐루야.


복음(루까 10:16-20)
그 때에 예수께서 제자들에게 이르시니라. “너희 말을 듣는 자는 곧 내 말을 들음이요, 또 너희를 업신여기는 자는 곧 나를 보내신 이를 업신여김이니라.”하시니라. 칠십 이명의 제자들이 즐거워하며 돌아와 아뢰되. “주여 , 주의 이름에 의지하매 마귀들도 우리에게 항복하나이다.” 하니 예수께서 이르시되 “사탄이 번개같이 하늘에서 떨어짐을 보았노라. 보라, 내가 너희에게 뱀과 전갈을 짓밟는 권능과 원수의 모든 권력을 제어하는 힘을 주었으니 아무것도 너희를 해치지 못하리라. 그러나 마귀가 너희에게 항복하였음을 즐거워하지 말고 오히려 너희 이름이 하늘에 기록되었음을 즐거워하라.” 하시니라.


봉헌경(성영 67)
성닌들을 통해 천주의 오묘하심이 드러나며 이스라엘의 천주께서는 몸소 그 백성에게 힘과 굳셈을 주시는도다. 천주는 안미받아지이다.


봉헌축문
주여, 성인들을 공경하기 위하여 바친 예물이 주의 영광스러운 권능을 증명하는 것 같이 우리에게는 주의 구원의 효험을 전하게 하소서. 성부와...


영성체경
의인들의 영혼은 천주의 손안에 있으니 악인들의 고문이 저들에게 접촉치 못하리로다. 저들은 미련한 자의 눈에 죽는 것 같이 보였으나 평화 중에 있도다.


영성체 후 축문
주여, 이 축일의 강복을 충만히 받은 우리가 주께 비오니 거룩한 치명자 비도와 모데스도와 그레센치아의 전달로 인하여 성사의 신약이 우리 영혼과 육신에 도움이 되게 하소서. 성부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