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성비오10세회

Home > 국제성비오10세회 > 총장서한

제목 성모성월: 구세주의 모친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8-05-07









성모성월: 구세주의 모친

Month of Mary: Mother of the Savior

May 04, 2018



천주성부께서는 마리아를 통해서만 독생자를 세상에 주셨습니다.


족장들이 소중히 여긴 소망이 무엇이던 간에, 옛 계명의 선지자들과 성인들이 그 보물을 얻기 위해 4000년 동안 간절히 원했던 것이 무엇이든 간에, 오직 마리아만이 그것에 대해 공로가 있으며 기도와 완전한 덕행의 힘으로 천주님 앞에서 은총을 얻었습니다.


"성부의 손에서 천주님의 아들을 직접 받기에는 세상이 합당치 못하다. 성부께서는 아들을 마리아로부터 받도록 성자를 마리아에게 주셨다."고 성 아우구스티누스는 말했습니다. 


천주성부의 아들은 우리의 구원을 위해 사람이 되었지만 오직 마리아 안에서, 오직 마리아를 통해서만 사람이 되셨습니다.


성신께서는 마리아 안에서 예수 그리스도를 만드셨지만, 주님 법정의 주요 관리자들 중 한 사람을 통해 마리아의 동의를 구한 후에야 마리아에게서 예수 그리스도를 만드셨습니다.


St. Louis-Marie Grignion de Montfort, 복되신 동정 마리아께 대한 진정한 신심,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