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르셀 르페브르

Home > 마르셀 르페브르 > 라이브러리

제목 르페브르 대주교님의 메시지 - 봉재 때 특히 봉헌해야 할 3가지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6-06-02

 


르페브르 대주교님의 메시지- 봉재때 특히 봉헌해야 할 3가지


친애하는 교우 여러분,


 가톨릭교회의 전례에는 영신적인 풍요가 참으로 많이 넘쳐흐르고 있습니다. 그것을 잘 활용하면서 생활하려 노력한다면, 그러는 동안에 그리스도인다운 생활이 잘 유지될 것입니다.


 봉재 때에 교회는 자신이 범한 죄를 보속하고 다시는 죄에 떨어지지 않도록 극기(克己)하게 하는 길로 우리를 초대합니다. 성인의 통공(通功) 및 공로의 교류를 통하여, 그 보상이 이웃에도 미칠 수 있습니다.


자모이신 성 교회는 이를 이루기 위해 특별히 세 가지를 봉헌하라고 제안합니다.


 ㅡ 자선을 행함으로써 재산을 봉헌함
 ㅡ 대재로써 육신을 봉헌함
 ㅡ 기도로써 영혼을 봉헌함


 그중 마지막 봉헌이 최우선이라는 것에는 의심할 여지가 없지만 나머지 두 가지로도 도움을 얻을 수 있으니, 세물에서 이탈할 때 기도는 훨씬 더 열정적이고 효과적일 수 있기 때문입니다.  우리 주님은 당신의 통고와 십자가로써 우리 영혼을 구원해 주시고 죄를 속량(贖良)하시고자 성부께 자기를 바침에 있어서 본보기를 보여 주십니다.


 동정이시오, 통고(痛苦)의 모친이신 성모님과 한가지로, 우리도 언젠가는 주님의 부활과 승천하심에 이르러 천주 성삼위의 품 안에 있을 수 있도록, 주님의 고통과 십자가에 대해 묵상하는 동시에 그 표양을 본받도록 합시다. 예수 마리아께서 여러분을 강복해 주시기를…



대재(大齋)

하루 중 한 끼만 식사하고 금육(禁肉 - 육수 포함)을 지키는 일
(재의 수요일 및 성 금요일. SSPX 사제는 다른 특별히 지정한 날과 사계재일에도 행함)


소재(小齋)

세끼 식사는 하지만 하루 동안 금육(禁肉 - 육수 포함)을 지키는 일
(매주 금요일 및 교회가 지정한 특별한 날)